bizmission

지역교회 기도

댓글 0 조회 수 822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은혜는

내가 삶의 주인이 되어 세상으로 향해 있던 눈을 돌려 당신을 바라보는데 있다.


세상을 바라보고 사는 내게 하나님께서 오시는 것이 은혜라는 것이 아니라,

세상을 바라보고 살던 내가 눈을 들어 당신을 바라보기 시작할 때

온 세상에 편만한 하나님의 빛이 내 얼굴에 비치게 되니 그것이 참 은혜라는 것이다.


주여, 제게 오셔서 고단한 제 삶에 은혜를 베풀어 주세요 라는 수동태의 믿음이 아니라

주여, 삶은 고단하고 힘들지만 당신을 향해 저의 눈을 돌립니다 라고 고백하는 능동태의 믿음이 은혜다.


 

평안은

우리가 하나님과 시선을 맞출 때 일어나는 축복이다.

그 평안은 하나님께서 내게 오셔서 내 눈에 당신의 시선을 맞추실 때 일어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시선에 내 시선을 맞출 때 임한다.


주여, 제게 오셔서 당신의 시선을 제게 맞추어 주세요 가 아니라

주여, 당신의 시선이 어디를 향하는지를 찾고 그곳을 향해 제 시선을 맞추겠습니다 가 평안이다.



오늘 이렇게 기도했으면 좋겠습니다.


시은소의 모든 성도분들이,

그리고 원로목사님, 담임목사님, 교역자분들, 섬기시는 모든 분들이

주님의 빛을 앉아서 기다리기 보다, 그들 스스로가 눈을 들어 빛이신 당신을 먼저 바라보게 해 달라고.

주님이 내게 시선을 맞추어 주시길 기다리기 보다, 우리가 먼저 당신이 바라보시는 곳을 찾게 해 달라고.

그래서 은혜와 평안이 우리의 삶 가운데 임하게 해 달라고.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 영적 예배 - 2019.9.8   바울 2019.09.08 11
56 약속에 대한 순종의 능력을 위한 기도 - 2019.8.25   바울 2019.08.24 184
55 찬양하라 - 2019.7.28   바울 2019.07.29 177
54 빚진 자들의 기도 - 2019.7.21   바울 2019.07.23 218
53 우리는 광야 학교의 학생들입니다 - 2019.7.14   바울 2019.07.13 237
52 첫사랑을 회복하고 싶습니다 - 2019.7.7   바울 2019.07.11 253
51 쇠고기 없는 미역국 - 2019.6.30   바울 2019.06.29 265
50 요단강과 여리고 성 앞에서 드리는 기도 - 2019.6.23   바울 2019.06.23 368
49 엎드리는 시은소가 되게 하여 주세요 - 6.16.2019   바울 2019.06.16 412
48 나팔과 나팔수 - 2019.6.9   바울 2019.06.09 454
» 은혜는....평안은.... - 2019.5.26   바울 2019.05.25 822
46 하나님을 가까이 함이 내게 복이라 - 2019.5.12   바울 2019.05.11 468
45 하나님의 영적 지휘관 - 2019.5.5.   바울 2019.05.05 473
44 배는 항구에 정박해 있으라고 만든 것이 아닙니다 - 2019. 4.28   바울 2019.04.28 510
43 죽어야 부활도 있습니다 - 2019.4.21   바울 2019.04.21 538
42 그만 자고 이제 일어나라. 세상이 바뀌었다! - 2019.4.14   바울 2019.04.13 535
41 복잡한 삶 앞에서 기도하라 - 2019.4.7.   바울 2019.04.07 669
40 권세가 막아버린 영적인 눈을 열어주세요 - 2019.3.31   바울 2019.03.30 683
39 안단테 안단테 (느리게 느리게) 흐르는 사랑의 호흡을 위한 기도 - 2019.3.24   바울 2019.03.23 689
38 섬김의 목적을 회복하는 기도 - 2019.3.17   바울 2019.03.17 695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