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지역교회 기도

댓글 0 조회 수 2071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우리는 간절함을 가지고 어떤 기도를 합니다.
1달이 지나고 1년이지나면서 우리의 기도는 그 간절함이 수그러듭니다.
그리고 그 간절함이 원망이나 거절감으로 바뀌기도 하고, 그 간절함의 열정이 사라지면서 무관심해 지기도 합니다.
결국 잊어버립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잊어버리지 않으십니다. 원망하거나 잊어버린 우리를 원망하시거나 책망하지 않으십니다.
아니 오히려 그 반대이십니다.
하나님께서는 한 때나마 당신을 신뢰하며 일상의 삶에서 순종함으로 기도로 나아간 우리의 모든 믿음의 행동을 절대로 잊지 아니하시지요.


기도하던 그 손을,
간절했던 그 마음을
절대로 잊지 않으시는 하나님의 사랑을 
그 오랜 시간 잊지않고 그 소망을 간직하시다 결국 이루실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그런 하나님께 감사와 찬양의 마음으로 오늘 주일 우리의 마음을 새롭게 합시다.

그리고 그런 예배 섬김 기도로 나아가는 시은소 되게 해 주시길 함께 기도합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 하나님의 영적 지휘관 - 2019.5.5.   바울 2019.05.05 596
69 하나님을 가까이 함이 내게 복이라 - 2019.5.12   바울 2019.05.11 600
68 하나님께로 가는 길 - 2019.11.17 - 추수감사절 기도   바울 2019.11.17 49
67 품고 기도하는 시은소   바울 2018.04.07 2046
66 첫사랑을 회복하고 싶습니다 - 2019.7.7   바울 2019.07.11 373
65 첫 단추를 잘 꿰도록 기도합니다 (12월23일 기도)   바울 2018.12.26 1466
64 참 목자, 참 음성, 참 음식을 위해 기도합니다 - 2019.3.3   바울 2019.03.03 980
63 찬양하라 - 2019.7.28   바울 2019.07.29 266
62 진정한 영향력 - 2019..1.13   바울 2019.01.12 1213
61 증언과 증거 - 2020.1.19   바울 2020.01.18 0
60 중보기도 전에 회개가 꼭 필요한 이유   바울 2017.12.15 1997
59 죽어야 부활도 있습니다 - 2019.4.21   바울 2019.04.21 674
58 젊어 미숙했을 때를 기억하는 부모의 자녀들은 복이 있다 - 2019.10.13   바울 2019.10.12 72
57 작지만 위대한 사람 - 2019.12.29   바울 2019.12.29 24
56 작은 예수로 살게 해 달라고 기도합니다   바울 2018.08.23 1925
55 작은 등불, 위대한 사랑 - 2019.12.22   바울 2019.12.22 24
54 인생이라는 시계 (12월16일 기도)   바울 2018.12.16 1570
53 이렇게 기도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2019.10.6   바울 2019.10.05 63
52 이런 교회가 되게 해 주세요   바울 2018.03.18 2070
51 은혜는....평안은.... - 2019.5.26   바울 2019.05.25 261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