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지역교회 기도

댓글 0 조회 수 1075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죽어야 부활도 있습니다>


죽음이 있어야 부활이 있습니다.
예수님께서 십자가에서 죽지 않고는 부활이 없는 것처럼,
우리 또한 십자가에서 죽지 않고는 부활이 없습니다.


부활이 있느냐 없느냐의 논쟁은 죽지 않은 자들의 소리일 뿐입니다.
십자가에서 진정으로 죽은 자라야만 부할을 온전히 믿을 수 있습니다.
그래서 부활은 죽음으로부터 시작됩니다.


아직 육신을 가지고 사단이 권세를 가지고 있는 이 땅에서 살아가는 우리는
날마다 죽어야만 날마다 부활할 수 있는 것이지요.
하지만 우리는 아직 사단의 권세 아래에서 연약한 육신을 가지고 살아갈 수 밖에 없기에
한 번 죽었다고 부활이 매일 믿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그러기에 우리의 육신의 생명이 다해 죽음에 이를 때까지 부활은 우리가 죽을 때마다 믿어지는 것입니다.
그러니 우리는 날마다 죽어야 합니다.


십자가는 죽음이고
죽음은 부활입니다.
죽음이 있어야 부활도 있습니다.


부활의 아침에 모든 시은소 성도가 함께 기도하고 싶은 것은 이러합니다.


매 순간 십자가 앞에서 죽는 삶을 살아가게 해 달라고.
매 순간 우리의 자아가, 우리의 고집이, 우리의 지식이, 우리의 명철이 죽어지게 해 달라고
매 순간 우리의 판단이, 우리의 정죄함이, 우리의 분노가, 우리의 미움이 죽어지게 해 달라고
그래서 그 죽음을 통해서 우리 안에 부활이 온전히 믿어지는 놀라운 일이 일어나게 해 달라고


예수님의 거룩하신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9 하나의 십자가, 두 개의 다른 뜻 - 2020.2.16   바울 2020.02.16 423
88 하나님이 이끄시는 삶을 살아가자 - 2020.5.31   바울 2020.05.30 344
87 하나님의 영적 지휘관 - 2019.5.5.   바울 2019.05.05 1008
86 하나님을 가까이 함이 내게 복이라 - 2019.5.12   바울 2019.05.11 1012
85 하나님께로 가는 길 - 2019.11.17 - 추수감사절 기도   바울 2019.11.17 479
84 품고 기도하는 시은소   바울 2018.04.07 2428
83 코로나 치유를 위한 기도   바울 2020.03.19 421
82 코로나 위기 때에 드리는 기도 - 2020.4.18   바울 2020.04.20 445
81 첫사랑을 회복하고 싶습니다 - 2019.7.7   바울 2019.07.11 816
80 첫 단추를 잘 꿰도록 기도합니다 (12월23일 기도)   바울 2018.12.26 1889
79 참 주인에게 내 삶의 운전대를 내어드리게 해 주세요 - 2020.5.23   바울 2020.05.23 331
78 참 목자, 참 음성, 참 음식을 위해 기도합니다 - 2019.3.3   바울 2019.03.03 1392
77 찬양하라 - 2019.7.28   바울 2019.07.29 697
76 진정한 영향력 - 2019..1.13   바울 2019.01.12 1612
75 증언과 증거 - 2020.1.19   바울 2020.01.18 447
74 중보기도 전에 회개가 꼭 필요한 이유   바울 2017.12.15 2447
» 죽어야 부활도 있습니다 - 2019.4.21   바울 2019.04.21 1075
72 젊어 미숙했을 때를 기억하는 부모의 자녀들은 복이 있다 - 2019.10.13   바울 2019.10.12 508
71 작지만 위대한 사람 - 2019.12.29   바울 2019.12.29 470
70 작은 예수로 살게 해 달라고 기도합니다   바울 2018.08.23 231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Next ›
/ 5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