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지역교회 기도

2020.02.02 08:01

선택 - 2020.2.2

댓글 0 조회 수 2445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선택>

우리 앞에는 두가지 선택이 놓여 있습니다.
하나는 우리가 보기에 옳다고 여겨지는 길을 선택하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하나님이 가라고 하시는 길을 선택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선택하는 길은 안전한 길처럼 보이지만 가늠할 수 없는 위험이 도사린 길이요,
하나님께서 가라 하시는 길은 힘든 길로 보이지만 보이지 않는 위험을 피할 길일 것입니다.
매일 매순간 우리가 믿음으로 두번째의 선택을 할 수 있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



오늘 이렇게 기도하면 좋겠습니다.


시은소의 성도님들이 그들이 보기에 옳다고 여겨지는 길을 선택하지 않고
하나님께서 보여주시는 길을 선택하는 하루를 살아가게 해 달라고.
비록 그 길이 험난하고 힘든 길로 보인다 할 지라도
믿음으로 그 길을 선택하는 믿음의 용기를 낼 수 있게 해 달라고 말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 코로나 치유를 위한 기도   바울 2020.03.19 2474
76 들여다 봄 - 2020.3.15   바울 2020.03.15 2495
75 올바른 헌신의 이유, Why - 2020.3.8   바울 2020.03.07 2468
74 10번째 재앙 앞에서 - 2020.3.1   바울 2020.02.29 2632
73 하나의 십자가, 두 개의 다른 뜻 - 2020.2.16   바울 2020.02.16 2467
72 들어라 - 2020.2.9   바울 2020.02.09 2363
» 선택 - 2020.2.2   바울 2020.02.02 2445
70 증언과 증거 - 2020.1.19   바울 2020.01.18 2432
69 성령의 바람 - 2020.1.12   바울 2020.01.11 2428
68 작지만 위대한 사람 - 2019.12.29   바울 2019.12.29 2420
67 작은 등불, 위대한 사랑 - 2019.12.22   바울 2019.12.22 2309
66 꿈 너머의 꿈 - 2019.12.15   바울 2019.12.14 2321
65 믿음은 이미지가 아닙니다 - 2019.12.8   바울 2019.12.08 2307
64 남녀 전도회 와 사역국들을 위한 기도 - 2019.12.01   바울 2019.12.01 2308
63 하나님께로 가는 길 - 2019.11.17 - 추수감사절 기도   바울 2019.11.17 2337
62 1미터 신앙으로 돌아가자 - 2019.10.27   바울 2019.10.26 2545
61 우매자와 지혜자 - 2019.10.20   바울 2019.10.19 2263
60 젊어 미숙했을 때를 기억하는 부모의 자녀들은 복이 있다 - 2019.10.13   바울 2019.10.12 2357
59 이렇게 기도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2019.10.6   바울 2019.10.05 2257
58 약속과 사명 - 2019.9.29   바울 2019.09.29 2279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Next ›
/ 5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