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Daily동행-지역

2018.04.28 16:56

구원자 예수님

댓글 0 조회 수 292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당시나 지금이나 많은 사람들이 예수님께 나아옵니다.

예배의 자리로, 부흥의 자리로, 전도의 자리로, 병고침의 자리로. 하지만 기적은 잘 일어나지 않습니다.

왜 그럴까요?

 

판단을 하기 때문입니다.

내가 은혜를 받을 만 한가?

내가 병고침을 받을 만 한 일을 했는가?

내 죄가 큰데 이런 내가 하나님의 은혜를 받을 자격이 있을 것인가?

좀 더 경건한 믿음의 생활을 회복한 후에 가야지.

좀 더 사람들이 인정해 줄 만한 믿음의 모습을 회복한 후에 나아가야지.

주님 앞으로 나아가는 시간은 그렇게 흐르고 또 흐르지만 아무런 기적도 일어나지 않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예수님을 판단자로 이 세상에 보내 신 것이 아닙니다.

예수님은 우리가 사는 삶의 모습을 보고 난 후 병을 고쳐 주실지 아닐지를 판단하는 분으로 오신 것이 아닙니다.

그분은 존재하는 것 자체가 구원자 그리스도 이십니다.

우리의 눈 앞에서 병을 고치시는 분이 아니라, 그저 믿음으로 만지기만 해도 구원을 받을 수 있는 그런 분이십니다.

 

그것을 믿고 예수님께로 나아오는 자,

내가 지금 어떤 모습, 어떤 형편이든 상관없이 예수님께로 나아가는 자,

그것이 바로 진정한 제자의 모습일 것입니다.

진정한 예배자의 태도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 평안을 주시는 주님  new 바울 2018.12.19 0
60 사랑은 통로일 뿐 소유되어서는 안됩니다   바울 2018.12.10 0
59 가르침과 격려, 무엇이 더 중요한가?   바울 2018.12.08 15
58 생각을 멈추고 하나님을 바라보는 것이 인생의 답이다   바울 2018.11.23 60
57 누구를 위해 매인 바 되었는가?   바울 2018.11.20 66
56 응답 받는 삶   바울 2018.11.08 165
55 신념과 신앙의 차이   바울 2018.10.07 196
54 우리도 모세 같은 삶을 살 수 있다   바울 2018.10.04 205
53 죄를 미워해야지 사람을 미워해서는 안됩니다   바울 2018.09.15 210
52 세상 사람들은 무서울 때, 두려울 때 복종하고 따릅니다   바울 2018.09.01 207
51 작은 예수 되기   바울 2018.08.18 219
50 숭리하는 기도란?   바울 2018.07.22 253
49 사단의 거짓말   바울 2018.07.07 259
48 늘 깨어 있는 삶을 사는 방법   바울 2018.07.05 257
47 올바른 시선을 가지라   바울 2018.06.23 271
46 나는 집중합니다   바울 2018.06.18 267
45 스프링 쿨러   바울 2018.05.19 265
» 구원자 예수님   바울 2018.04.28 292
43 사명   바울 2018.04.04 299
42 너희 중에 죄 없는 자가 먼저 돌로치라   바울 2018.03.27 323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