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Daily동행-지역

2018.04.28 16:56

구원자 예수님

댓글 0 조회 수 855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당시나 지금이나 많은 사람들이 예수님께 나아옵니다.

예배의 자리로, 부흥의 자리로, 전도의 자리로, 병고침의 자리로. 하지만 기적은 잘 일어나지 않습니다.

왜 그럴까요?

 

판단을 하기 때문입니다.

내가 은혜를 받을 만 한가?

내가 병고침을 받을 만 한 일을 했는가?

내 죄가 큰데 이런 내가 하나님의 은혜를 받을 자격이 있을 것인가?

좀 더 경건한 믿음의 생활을 회복한 후에 가야지.

좀 더 사람들이 인정해 줄 만한 믿음의 모습을 회복한 후에 나아가야지.

주님 앞으로 나아가는 시간은 그렇게 흐르고 또 흐르지만 아무런 기적도 일어나지 않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예수님을 판단자로 이 세상에 보내 신 것이 아닙니다.

예수님은 우리가 사는 삶의 모습을 보고 난 후 병을 고쳐 주실지 아닐지를 판단하는 분으로 오신 것이 아닙니다.

그분은 존재하는 것 자체가 구원자 그리스도 이십니다.

우리의 눈 앞에서 병을 고치시는 분이 아니라, 그저 믿음으로 만지기만 해도 구원을 받을 수 있는 그런 분이십니다.

 

그것을 믿고 예수님께로 나아오는 자,

내가 지금 어떤 모습, 어떤 형편이든 상관없이 예수님께로 나아가는 자,

그것이 바로 진정한 제자의 모습일 것입니다.

진정한 예배자의 태도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 올바른 시선을 가지라   바울 2018.06.23 844
46 나는 집중합니다   바울 2018.06.18 811
45 스프링 쿨러   바울 2018.05.19 828
» 구원자 예수님   바울 2018.04.28 855
43 사명   바울 2018.04.04 842
42 너희 중에 죄 없는 자가 먼저 돌로치라   바울 2018.03.27 899
41 시은소 교회를 묵상합니다   바울 2018.03.10 833
40 아이러니한 욕심   바울 2018.01.30 834
39 하나님의 식탁에 참여하려면....   바울 2018.01.26 923
38 우리가 아무것도 모른다는 것을 인정할 때....   바울 2018.01.20 891
37 이렇게 살겠습니다   바울 2018.01.18 905
36 빛과의 거리   바울 2017.12.30 865
35 시선   바울 2017.12.15 807
34 참 보배 - 두려움을 주지 않는 기쁨   바울 2017.11.06 897
33 십일조의 비밀   바울 2017.11.02 811
32 은퇴는 없다   바울 2017.11.02 893
31 세상이라는 전쟁터에서 이기는 방법   바울 2017.11.02 815
30 가난한 심령이란?   바울 2017.10.28 847
29 가난한 심령 - 천국행 티켓   바울 2017.10.28 856
28 진정한 감사   바울 2017.10.20 90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