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Daily동행-가정

댓글 0 조회 수 474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하나님은 오늘 감옥에 꼼짝없이 갇힌 바울의 중심을 통해서 말씀하신다.

신앙이냐 신념이냐?

신앙이면 하나님이 영광 받으실 것이고 신념이라면 내가 영광을 취할 것이다.


신념에 무슨 능력이 나타날 것인가?

신념의 믿음이라면 온갖 권세와 환경에서도 아무런 변화가 나타나지 않을 것이고,

나를 내려 놓은 신앙이라면 감옥을 뛰어 넘은 하나님의 권세가 세상을 뒤집어 놓을 것이다.

바울이 바로 그랬다.

 

다락방도 전도회도 교회도

내가 애쓰고 내가 노력하는 것이라면 아무런 소용이 없다 (Chain for me)

내가 예수님을 위해서만 묶이고 갇힐 때 비로소 나를 통해 하나님이 나타나시고 복음이 전파되기 시작한다 (Chain for Christ)

 

어디에 있는지, 어떤 힘을 가지고 있는지가 중요한 것이 아니다.

감옥 속에서도 내가 누구를 의지하여 무엇에 매이었는지가 중요한 유일한 것이다.

Chain for What?

Chain for Wh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3 나뉘어진 둘을 하나되게 만드는 천국의 열쇠   바울 2019.01.19 121
72 성령님의 음성을 들으려면   바울 2019.01.04 192
71 생각하는 사람들을 쓰시는 하나님   바울 2018.12.25 191
70 하루를 잘 시작하려면   바울 2018.12.23 263
69 평안을 주시는 주님   바울 2018.12.19 322
» 누구를 위해 매인 바 되었는가?   바울 2018.11.20 474
67 내가 누군가의 도구가 되는 삶을 살아가라   바울 2018.11.03 536
66 신념과 신앙의 차이   바울 2018.10.07 547
65 어머니, 그리고 예수님   바울 2018.09.08 546
64 하나님이 오시는 길   바울 2018.09.04 541
63 작은 예수 되기   바울 2018.08.18 552
62 함께 있어줄 때 진정한 위로가 일어난다   바울 2018.07.21 602
61 사단의 거짓말   바울 2018.07.07 581
60 늘 깨어 있는 삶을 사는 방법   바울 2018.07.05 594
59 믿음을 잠깐 놓쳐도 너는 깨어지지 않아....   바울 2018.06.16 593
58 누가 죄인일까요? 돌아온 탕자인가요? 집을 지킨 아들인가요?   바울 2018.06.09 605
57 모든 색의 합은 검정입니다   바울 2018.03.23 656
56 축복과 시련의 기준   바울 2018.02.24 665
55 축복과 시련의 기준   바울 2018.02.24 663
54 세상의 소통법, 하나님과의 소통법   바울 2018.02.03 64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