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Daily동행-가정

댓글 0 조회 수 385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우리의 마음의 눈이 열려야만

부르심의 소망이 무엇인지 알 수 있고,

그 주신 기업이 무엇인지 알 수 있고,

그래서 베풀어 주신 능력을 발휘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렇게 살아갈 수 있으려면,

선입견이라는 함정에 빠지지 않아야 합니다.

내 지식과 경험이라는 함정에 빠지지 않아야 합니다.

뿐만 아니라 그 두 가지 함정을 뛰어 넘어

마음에서 일하시고 말씀하시는 성령님의 음성을 들을 수 있어야 합니다.

 

명심하십시오.

5%의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사람이 되려면,

20% 안에 들어가는 진실한 그리스도인이 되려면,

눈에 보이는 것으로 첫 단추를 끼우면 안된다는 것을,

내 생각과 경험으로 첫 단추를 끼우면 안된다는 것을,

마음에 내주 하시는 성령님의 존재를 항상 인정하고 그 음성에 귀를 기울여야 한다는 것을.

기도하고, 묵상하는 것, 그리고 작은 성령의 음성에 예민하게 반응하며 살아가는 것 외에는 길이 없다는 것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4 인스타그램 게시 시작   바울 2019.03.02 114
73 나뉘어진 둘을 하나되게 만드는 천국의 열쇠   바울 2019.01.19 254
» 성령님의 음성을 들으려면   바울 2019.01.04 385
71 생각하는 사람들을 쓰시는 하나님   바울 2018.12.25 376
70 하루를 잘 시작하려면   바울 2018.12.23 437
69 평안을 주시는 주님   바울 2018.12.19 508
68 누구를 위해 매인 바 되었는가?   바울 2018.11.20 687
67 내가 누군가의 도구가 되는 삶을 살아가라   바울 2018.11.03 752
66 신념과 신앙의 차이   바울 2018.10.07 748
65 어머니, 그리고 예수님   바울 2018.09.08 745
64 하나님이 오시는 길   바울 2018.09.04 725
63 작은 예수 되기   바울 2018.08.18 744
62 함께 있어줄 때 진정한 위로가 일어난다   바울 2018.07.21 802
61 사단의 거짓말   바울 2018.07.07 779
60 늘 깨어 있는 삶을 사는 방법   바울 2018.07.05 795
59 믿음을 잠깐 놓쳐도 너는 깨어지지 않아....   바울 2018.06.16 795
58 누가 죄인일까요? 돌아온 탕자인가요? 집을 지킨 아들인가요?   바울 2018.06.09 818
57 모든 색의 합은 검정입니다   바울 2018.03.23 844
56 축복과 시련의 기준   바울 2018.02.24 865
55 축복과 시련의 기준   바울 2018.02.24 85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