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Daily동행-일터

2020.10.14 09:29

영적거리

댓글 0 조회 수 606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물리적인 거리는 시간의 함수입니다.

거리가 멀면 내게 오는데 시간이 많이 걸리고, 거리가 가까우면 적은 시간이 걸리는 거죠.

하지만 영적거리는 시간의 함수가 아닙니다. 거룩의 함수이고 순종의 함수입니다.

지금 내게 징벌이 임했다 하더라도, 거룩을 회복하고 순종과 회개가 회복되는 순간 은총이 임합니다.

반면 지금 내게 은총이 가득하다 하더라도, 거룩이 무너지고 불순종이 임하는 순간 징벌이 임합니다.

 

영적거리를 유지해야 합니다.

회개와 순종이 내 삶에서 가득한 한 우리의 삶에서 하나님과 나의 영적거리는 가깝게 유지됩니다.

하지만 교만과 불순종이 내 삶에 들어서는 순간 나와 하나님의 거리는 영원의 거리로 멀어집니다.

 

오늘 제 삶에 매순간 겸손과 회개, 순종이 가득한 삶이 되길 원합니다.
래서 하나님과 나의 영적거리가 늘 가깝게 유지되는 그런 하루를 살고 싶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4 시간의 틈   바울 2020.12.01 280
303 벨드사살과 다니엘   바울 2020.11.27 275
302 은혜   바울 2020.11.24 317
301 묵상이 필요한 이유   바울 2020.11.16 366
300 에덴으로 돌아가는 길   바울 2020.11.13 387
299 진짜 힘은 어디서 오는가?   바울 2020.11.02 457
298 저는 두렵습니다   바울 2020.10.31 478
297 세상이 죄를 짓는 이유는 깨어있지 못하는 그리스도인들 때문입니다   바울 2020.10.30 449
296 끝까지 견뎌내라   바울 2020.10.29 454
295 두려움의 근원 <내가>   바울 2020.10.22 517
294 주 안에서 겸손한 삶이란?   바울 2020.10.19 548
293 두려움 앞에서   바울 2020.10.18 554
292 마지막, 새로운 시작점   바울 2020.10.16 590
» 영적거리   바울 2020.10.14 606
290 작은 소망의 등불에 불을 켭시다   바울 2020.10.11 625
289 진짜 우상이 궁금하다면?   바울 2020.10.07 691
288 <실수>가 반복되면 <속이는 것> 입니다   바울 2020.10.05 695
287 사명자의 길   바울 2020.09.29 788
286 용기 있는 예배자   바울 2020.09.26 857
285 영적 소독제, Spiritual Sanitizer   바울 2020.09.22 919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 17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