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Daily동행-일터

2021.01.12 18:14

선한 뿌리, 악한 뿌리

댓글 0 조회 수 39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눈에 보이는 잎사귀가 아무리 무성하고 푸르러도

눈에 보이는 줄기와 나무가 아무리 멋드러지게 뻗어 있다해도

뿌리가 죄로 물들어 있다면 그 나무에서 틔울 잎사귀는 죄와 사망의 결과물일 뿐입니다.

 

어떤 생각, 어떤 결정을 하고, 어떤 말과 행동을 할 때,  

그 시작점이 무엇이었는지를 아는 것이 중요합니다.


모든 움직임의 시작점이 불순한 목적과 유익을 향한 것이었다면 그 뿌리는 죄입니다.

하지만 조작에 의해 결과물이 더럽혀 지고,

오해로 인해 위기 가운데 놓인다 해도,

그 시작점이 선한 것이었다면, 그 뿌리는 결국 생명이니 선한 열매를 맺을 것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5 오늘 저의 하루는 찬란한 하루가 될 것입니다  new 바울 2021.01.25 0
324 플러스가 되는 삶   바울 2021.01.22 1
323 소금   바울 2021.01.20 5
322   바울 2021.01.19 8
321 몸을 지킨다는 것   바울 2021.01.18 16
320 나의 작은 용기가 모든 것의 시작점입니다   바울 2021.01.17 19
319 " 아직 이지만....그래도 잘 해내고 계시잖아요? "   바울 2021.01.16 26
318 넘어지지 않는 방법   바울 2021.01.15 26
317 두 개의 경배   바울 2021.01.14 35
» 선한 뿌리, 악한 뿌리   바울 2021.01.12 39
315 100% 응답 받는 기도   바울 2021.01.10 47
314 믿음의 경계선에서   바울 2021.01.08 64
313 잘못된 상황, 지혜로운 대응   바울 2021.01.06 64
312 불 같은 시험 앞에서   바울 2021.01.03 79
311 미움의 뒷모습이 기도일 때, 그것이 바로 용서의 시작입니다.   바울 2021.01.02 90
310 2020년을 돌아보며   바울 2020.12.30 106
309 담대하지 못한 이의 기도   바울 2020.12.29 106
308 천국의 문을 여는 열쇠, 눈물   바울 2020.12.27 118
307 유혹과 절제   바울 2020.12.11 252
306 2020년 4월 어느 날을 기다리며....   바울 2020.12.05 26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 17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