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Daily동행-일터

2017.09.07 17:46

열린 선택, 열린 미래

댓글 0 조회 수 1421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지금 바로 이 순간에도 나는 열린 선택과 열린 미래 앞에 서 있습니다.
매 순간이 열린 선택이요 열린 미래입니다.
그 미래를 결정할 힘은 내게 없지만, 어떤 문을 열 것인지는 나의 선택입니다.
문 뒤편의 내용물을 미리 알 수 없고, 당연히 바꿀 수 없지만, 열고 들어갈 문을 선택할 수는 있습니다.


철저하게 하나님의 말씀에 따라 생각하고 판단하고 말하고 행동합니다.
일어난 모든 일에 나의 주권을 내려놓고, 기뻐하고 감사하는 삶을 살아갑니다.
그것이 우리 앞에 놓인 열린 미래를 재앙이 아니라 축복으로 만들어가는 유일하고 절대적인 답이 될 것입니다.



잘못된 선택은 없습니다.
다행히 선택한 문이 축복이라면 겸손하게 기뻐하고 감사하면 됩니다.
하지만 그 선택이 잘못된 것이라면 즉각적으로 회개하여야 합니다.
그러면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눈을 열어 막힌 방 안에 예비된 또 다른 문들을 보여주실 것입니다.
그렇게 우리는 끝이 없이 제공되는 열린 미래의 열린 선택을 하도록 지어진 존재입니다.


막힌 방 안에서 내가 내 삶의 주인이 아니라는 것을 인정하는 한
우리에게 열리는 미래는 언제나 축복이요 기쁨이요 감사일 것입니다.


그래서 회개는 우리의 미래를 축복으로 인도하는 도깨비 방망이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3 내게 남겨주신 십자가는 무엇인가?   바울 2018.04.18 1238
92 맹인이 눈을 뜨게 되었습니다   바울 2018.04.14 1200
91 내가 하지 않아서 예수님이 기뻐하실 일   바울 2018.04.13 1202
90 두려움을 두려워 하지 않는 그리스도인   바울 2018.04.11 1232
89 먼저 믿은 그리스도인들이 해야 할 일 ........ 기도   바울 2018.04.07 1237
88 길을 내어주는 크리스천의 삶   바울 2018.04.06 1274
87 치유는 내가 할 일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될 때 시작됩니다   바울 2018.04.04 1266
86 성령 운반자의 사명   바울 2018.03.23 1168
85 하나님께서 내 상황에 따라 움직이시는 것이 아닙니다..내가 움직이는 것입니다   바울 2018.03.09 1444
84 간접화법을 좋아하시는 하나님   바울 2018.03.08 1383
83 소소한 일상의 삶이 중요한 이유   바울 2018.02.22 1241
82 엇갈린 시선   바울 2018.02.20 1230
81 사단을 거치면 썩어 냄새가 나지만 생명이신 예수님을 통하면 썩은 자도 되살아나 향기를 발합니다   바울 2018.02.09 1209
80 하나님의 음성이 들리지 않는 이유   바울 2018.01.30 1427
79 형통한 삶이란?   바울 2018.01.23 1414
78 요동하지 않는 삶이란?   바울 2018.01.10 1259
77 부르심의 축복   바울 2018.01.08 1228
76 Good to Great....   바울 2018.01.06 1312
75 사랑하지 않는다, 사랑한다   바울 2017.12.21 1154
74 Good to Great   바울 2017.12.18 1305
Board Pagination ‹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Next ›
/ 13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