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일터교회 기적

댓글 0 조회 수 15430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주님이 주신 음성 - 올 한해의 기대와 소망하는 것들을 일터에 선포하고 주님의 역사하심을 보게하라 - 에따라 카메카 직원들에게 아래의 메일을 띄웠습니다. 우리가 아무리 힘들고 불가능해 보이는 현실을 만난다 하더라도 전지전능하신 하나님을 신뢰하고 카메카 형제 자매들을 사랑함으로 한 해를 보낼 수 있다면 주님의 이름으로 선포한 우리의 목표가 전부 다 이루어지는 기적을 보게 될 것입니다.

이 글을 읽으시는 모든 분들에게 두려운 현실앞에서 우리의 기대와 소망을 담대하게 선포함으로 주님의 크고 놀라운 역사하심을 12월31일에 경험하는 기적의 주인공이 되는 축복에 동참하시길 권면합니다. 샬롬

" 내게 능력 주시는 자 안에서 모든 것을 할 수 있느니라 "


------------------------------------------------------------------------------------------------------------------------------

사랑하는 카메카 동료 여러분,

초조해하는 고객들의 표정과 어두운 지인들의 얼굴, 부정적인 뉴스들로 매일을 메우는 미디어 매체들은 우리의 건강하고 긍정적인 노력을 무위로 돌리려는 노력을 잠시도 멈추지 않고 있습니다. 실제의 무게 보다 더 무겁게 우리를 위협하는 현실은, 우리로 하여금 믿음과 두려움 두 갈래의 길에서 두려움을 선택 하라고 강요하고 있는 듯 합니다.

보이거나 만져지지 않는 미래에 비해, 현실은 너무나 잘 보이고 뚜렷하게 느껴지기 때문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원하지 않는 두려움을 선택하게 되지요.

나도 매일 두려움을 느낍니다. 하지만 그런 나를 나는 매일 용서합니다. 왜냐하면, 인간은 연약한 존재이기 때문에 두려움을 선택하게 되는 것이 죄가 될 수 없기 때문이지요. 나는 순간 순간은 두렵지만 하루, 한달, 1년은 두렵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나를 카메카에 보내시고, 여러분들을 만나게 하셨으며, 어두움이 가득한 이 하이테크 산업현장에서 빛으로 살아 가야 할 사명을 주신 하나님을 믿고 신뢰하기 때문입니다.

오늘 나는 여러분들에게 우리의 멀지 않은 미래, 2009 12월31까지 이루어 질 다음을 선포합니다.

     1.  올해 12월까지 우리는 단 한 명의 카메카 동료들도 잃지 않을 것이다
2.       올해 12월까지 카메카 모든 동료들과 그들의 가족들은 건강과 안전을 보호받게 될 것이다.
3.       Shallow Probe가 다시 PO를 받을 것이다.
4.       NNFC(대전나노센터)로부터 7f PO를 받게 될 것이다.
5.       태양전지 고객으로부터 7f PO를 받게 될 것이다.
6.       EPMA 고객으로부터 PO를 받게 될 것이다.
7.       LA-WATAP PO를 받게 될 것이다.
8.       카메카 코리아는 다시 두 자리 수 흑자를 이루게 될 것이다.

올해 1231일 우리는, 오늘 나의 선포가 전부 다 이루어지는 것을 확인 할 수 있을 것을 확신 합니다. 여러분들은 하나님이 카메카와 함께 하심을 확인할 수 있게 될 것입니다. 다만 한가지, 이 모든 일들은 내가 끝까지 하나님의 편에 서 있어야 한다는 조건을 지킬 수 있을 때만이 가능합니다.                                                  ( 어떤 어려운 상황에 처하더라도 전지전능하신 하나님의 능력을 신뢰하고, 카메카 동료들을 사랑하는 것입니다 )

우리가 함께 이 어둠을 몰아내는 빛으로 담대하게 올 한 해를 만들어 나아갈 때, 우리는 세상이 감당할 수 없는 카메카를 보게 될 것을 확신합니다.

주님의 이름으로 사랑합니다. 


빛의 사도 김정국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7 0.1초의 선택 - 전신갑주를 입어라   바울 2017.06.16 4082
156 11월10일 한주간의 성령 임재 기록 - 빛의 사도 [69]   빛의 사도 2008.11.18 16051
155 12년 동안 두번의 위기를 극복하다   바울 2016.06.16 12488
» 12월31일 나는 기적의 주인공이 된다 [11]   빛의 사도 2009.02.20 15430
153 2009 년 일터기적 - 기적을 만드시는 분 .... 하나님   빛의 사도 2010.02.12 15038
152 2012년 나의 삶을 이끄시는 하나님의 말씀 [100]   빛의 사도 2012.01.03 18369
151 2017년 카메카 - 영적 노출시간을 통한 승리를 확신하며   바울 2017.06.03 4489
150 2017년에 주신 축복을 기록하다   바울 2017.01.08 8409
149 2019 그리심 성전에 다시 엎드리라 하시는 하나님   바울 2019.06.15 361
148 40일의 카운트 다운   바울 2016.07.20 12334
147 4번의 꿈을 통해 말씀하시는 하나님  new 바울 2019.11.17 0
146 8번 방의 기적 - 8번째 일터 예배지 <세현테크>에 임하신 하나님   바울 2019.04.30 499
145 99번의 실패, 그리고 단 한 번의 성공   빛의 사도 2013.12.08 25453
144 9년의 반환점을 돌면서.. (2004.4.12 ~ 2013.4.13) [817]   빛의 사도 2013.04.29 49459
143 <엘로힘> 하나님의 음성을 듣다   바울 2019.04.09 633
142 Ametek DAY 1 [278]   빛의 사도 2010.10.11 18526
141 C국 일터 현장에서 예수님의 제자들의 삶   joshua 2008.09.12 16552
140 EX300을 향한 하나님의 뜻을 구하다   바울 2014.08.24 19793
139 KANC 수요모임 [79]   바나바 2009.02.18 15506
138 KANC 수요모임 [113]   바나바 2009.02.25 1735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Next ›
/ 8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