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자료실

댓글 0 조회 수 815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I. 지루한 일은 없다. 지루한 사람이 있을 뿐이다.

I. 겸손한 리더들은 자기를 위해 일하는 사람들을 위해 일한다. 리더가 그들을 살리면 나중에 그들이 리더를 살릴 것이다.

I. 자기를 성공시키는 사람은 엘리트지만, 남을 성공시키는 사람은 리더다.

------------------------------------------------------------------------------------------------------------------------------------------------------------------

상해에 있는 호텔에서 있었던 일이다.

 

초 봄이었지만 비가 내려서 인지 으슬으슬 추운 밤이었다. 방에 늦게 돌아온 나는 돌고 있는 팬을 끄고 히터를 켰다.

근데 웬일인지 따뜻한 바람이 나오지 않았다. 추위에 떨며 잠시 기다리다 그냥 팬을 Off 시켰는데, ‘어라?팬도 꺼지지 않는다.

잠을 자야 한다는 마음에 최후 수단으로 방 키를 키홀더에서 빼냈다.

‘근데 웬일??모든 전원이 차단된 상태인데도 방의 팬은 멈출 생각을 하지 않는다.

 

자정을 넘긴 시간에 온갖 방법을 다 동원해 보던 나는 결국 서비스 센터로 전화를 해서 히터를 하나 갖다 달라고 부탁했다.

무려 30분이 흐른 1240분에야  초인종 소리가 울렸다. 문을 열자 자그마한 중국 여성이 자신만한 크기의 히터를 가지고 서 있었다.

 

방으로 들어온 그녀는 중국말로 한참을 이야기 한다. 내가 중국어를 못하니 영어로 설명해 달라고 했는데도 계속 중국말로 열심히 말을 했다.

나는 영어로, 그녀는 중국어로 대화하는 모습이 코미디가 따로 없다. 결국은 프론트로 전화 하고 난 이후에야 비로소 의사 소통이 되었다.

그리고 그녀는 히터 설치에 들어갔다. 10분을 끙끙대던 그녀는 조금씩 나오는 히터를 가리키며 환한 얼굴로 다시 중국어 대화를 시작했다.

‘미치겠군. 내가 중국어를 한 마디도 못한다는 것을 알면서 왜 자꾸 중국어로 이야기를 하는 거지…’

 

계속되는 그녀의 중국어, 공허한 나의 영어, 아무런 소용이 없는 대화로 몇 분을 보내다 결국 소통을 포기하고 그녀의 말을 경청하기 시작했다,

그런데 신기한 일이 일어났다. 그녀의 대화가 보이기 시작하는 것이 아닌가?

“ 그녀는 그저 나를 돕고 싶은 것이다 “

 

그렇게 그녀가 돌아가고, 따뜻한 히터를 껴안고 잠을 청하는데, 마음 속으로 하나의 작은 깨달음이 느껴진다.

사람들은 대화가 그리고 제대로 된 소통이 가장 중요하다 생각한다. 주고 받는 말이 내 마음이요 그의 생각이라 여긴다.

그리고는 대화가 통하지 않으면 당연히 마음도 통하지 않는다고 여긴다.

상해에서 만난 중국 여인, 영어를 한 마디도 하지 못하던 그 여인과의 황당한 대화, 하지만 나는 그녀의 마음을 볼 수 있었다.

 

때로는 대화가 우리의 눈을 가리고, 귀를 막는다. 심장이 전하는 메시지를 차단한다.

대화가 통하지 않아도 우리는 마음을 주고 받을 수 있다.

말이 없어도 아내의 마음을 알 수 있고, 남편의 외로움을 볼 수 있다.

나와 그녀 사이에 흐르는 공기의 울림에 온전히 집중할 수만 있다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8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7월  file 바울 2018.07.14 3
187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6월  file 바울 2018.06.18 17
186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5월  file 바울 2018.06.09 20
185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4월  file 바울 2018.05.19 31
184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3월  file 바울 2018.04.07 89
183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2월  file 바울 2018.03.10 156
182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1월  file 바울 2018.02.06 181
181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송년  file 바울 2017.12.26 231
180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10월  file 바울 2017.12.09 268
179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9월  file 바울 2017.10.26 351
178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8월  file 바울 2017.09.05 465
177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7월  file 바울 2017.08.06 537
176 2017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6월  file 바울 2017.07.05 598
175 2017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5월  file 바울 2017.06.11 653
174 2017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4월)  file 바울 2017.05.07 745
» 2017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3월)  file 바울 2017.04.11 815
172 2017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2월)  file 바울 2017.03.04 1005
171 2017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1월)  file 바울 2017.02.01 1044
170 2016 Extra Mile - 인생의 구조선입니다 - 12월  file 바울 2016.12.29 1163
169 2016 Extra Mile - 인생의 구조선입니다 - 10월  file 바울 2016.11.23 131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 10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