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자료실

댓글 0 조회 수 616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파킨슨씨 병을 치료하려던 존은 결국 자신이 알고 있는 공식(Formula) 안에는 답이 없다고 결론을 지었다.

그는 돈을 벌기 위해서 파킨슨씨 병을 연구했고, 전 인생을 투자했지만 단 한발자국도 앞으로 나아가지 못했다.

전 재산을 다 잃고 성공할 모든 가능성을 포기한 그에게 남은 것은 이제 이 실패한 삶에 종지부를 찍는 것이었다.

 

삶을 끝낼 방법과 시점을 찾던 그에게 어느 날 놀라운 일이 일어났다. 아내와 함께 아들을 태우러 가던  중에 그는

파킨슨씨 병자처럼 보이는 노숙자 옆을 지나가게 되었는데, 먹을 것을 사기 위해 동냥을 하고 있던 그를 그냥 지나친 것이 마음에 걸려 

결국 오던 길을 되 돌아가게 된다. 겨우 1분이나 지났을까? 거의 몸을 움직이지 못하고 쓰러져  있었는데…아무리 찾아보아도 그 노숙자를 발견할 수가 없었다.

한 발자국도 못 움직일 듯 보였던, 사방으로 시야가 틔어 있는 큰 교차로에 쓰러져 있던 그는 도대체 어디로 간 것일까?

 

그 일이 있고 난 후, 존은 평생 파킨슨씨 병을 연구하면서 단 한 번도 환자들의 아픔을 들여 다 보지않은 자신을 발견했다.

파킨슨씨 병에 관한한 뇌의 모든 것을 안다고 자부했지만 그 질병으로 인해 상처받고 고통받는 이들의 마음에 전혀 관심을 가져보지 않았다는 것을 깨달은 것이다.

교차로에서 만난 그 노숙자가 처음이었다.

 

이후 그는 한가지 깨달음을 얻었다. ‘답안지에는 답이 없다‘

뇌에 관한 지식이 답안지라면 그 답안지에는 파킨슨씨 병을 해결할 답이 없다는 것이다.

‘아픔을 같이 나누려는 마음이 없는데 어떻게 그 병을 해결할 수 있다는 말인가?

 

그는 환자들의 마음에 초점을 맞추었고, 마음을 움직이는 것은 뇌가 아니라 몸의 장기들이라는 것을 이해하게 되었다.

장기들을 편안하게 하는 연구에 몰입한 그는 결국 장기를 다스리는 방법을 찾아 내었고 결국 환자가 마음을 다스리게 도울 수 있었다.

장기들의 상태를 호전 시키자 마음이 바뀌었고, 마음이 바뀌자 뇌가 바뀌었다. 결국 마음이 답이었다.

 

그의 신약은 이제 FDA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임상을 통해서 증세가 호전되는 파킨슨씨 병 환자들과 아픔을 같이 하면서….

“ 답안지에는 답이 없다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2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11월   바울 2018.11.25 35
191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10월  file 바울 2018.10.29 92
190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9월  file 바울 2018.09.26 97
189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8월  file 바울 2018.08.18 111
188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7월  file 바울 2018.07.14 143
187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6월  file 바울 2018.06.18 176
186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5월  file 바울 2018.06.09 153
185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4월  file 바울 2018.05.19 164
184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3월  file 바울 2018.04.07 253
183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2월  file 바울 2018.03.10 308
182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1월  file 바울 2018.02.06 337
181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송년  file 바울 2017.12.26 397
180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10월  file 바울 2017.12.09 424
179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9월  file 바울 2017.10.26 510
»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8월  file 바울 2017.09.05 616
177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7월  file 바울 2017.08.06 709
176 2017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6월  file 바울 2017.07.05 757
175 2017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5월  file 바울 2017.06.11 864
174 2017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4월)  file 바울 2017.05.07 910
173 2017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3월)  file 바울 2017.04.11 97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 10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