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mission

자료실

댓글 0 조회 수 797 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집이 큰 사거리에 있어서 회사로 가는 길은  집 앞 건널목을 건너게 된다.

비가 오거나 궂은 날을 제외하고는 건널목을 건너는 마음이 늘 상쾌하고 가볍다.

가방을 등에 메고 신호등을 기다리며 가슴이 뛰기도 하고,

신호등이 바뀌어 초록불이 되면  얼굴에 미소가 지어질 때도 심심찮게 있다.

 

건널목은 우리를 또 다른 세상으로 인도하는 통로이다.

집에서 직장으로, 직장에서 집으로 이어진 통로이며, 절망에서 소망으로 마음을 다시 세우는 영적 스위치다.

건널목 맞은 편에 초록불이 켜질 때, 마음에 영적 신호등이 켜지는 게다

건너가도 좋다, 건널 수 있다, 건너가야 한다.

건널목 주변으로 차들이 멈춰서 있고 잠시지만 건널목에는 마법이 걸린다.

 

건널목은 보이지 않는 위험이다

건널목은 방심할 때 찾아오는 위험과도 같다

보행자에게, 방금 켜진 초록불은 건너라는 신호이지만

사거리에 도착한 운전자들에게 초록불은 가속페달을 더 밟으라는 신호가 될 수 있기에

건널목은 기회이면서 또한 위험이다.

그렇다고 우리가  건널목을 건너지 않고  살 방법이 있는가?

 

나아가려면 어쨌든 건널목을 건너야 한다.

마법이 걸리기도 하고, 위험으로 생명이 위협받기도 하지만

건널목 즉 세상으로 나아가는 통로가 주는 설렘과 기쁨을 위해 용기를 내야 한다.

 

그 용기는 신호가 바뀌기도 전에 길을 건너거나 빨간 신호등 후에도 뛰어드는 만용으로 변질되기도 하지만

그래도 우리는 건널목 앞에서 설레고 가슴 뛰는 삶을 살아야 한다.

그렇게 우리는 늘 새로운 통로로 달려갈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9 2019 혼자 뛰지 않고 함께 걷는 삶을 향하여 - 2019년 5월  file 바울 2019.05.27 36
198 2019 혼자 뛰지 않고 함께 걷는 삶을 향하여 - 2019년 4월  file 바울 2019.04.20 53
197 2019 혼자 뛰지 않고, 함께 걷는 삶을 향하여 - 2019년 3월  file 바울 2019.03.23 209
196 인스타그램 게시 시작   바울 2019.03.02 255
195 2019 혼자 뛰지 않고, 함께 걷는 삶을 향하여 - 2019년 2월  file 바울 2019.02.10 306
194 2019 혼자 뛰지 않고, 함께 걷는 삶을 향하여 - 2019년 1월  file 바울 2019.01.21 321
193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향하여 - (송년) 12월  file 바울 2019.01.01 378
192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11월   바울 2018.11.25 407
191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10월  file 바울 2018.10.29 488
190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9월  file 바울 2018.09.26 499
189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8월  file 바울 2018.08.18 535
188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7월  file 바울 2018.07.14 541
187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6월  file 바울 2018.06.18 598
186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5월  file 바울 2018.06.09 576
185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4월  file 바울 2018.05.19 560
184 2018 Good to Great 위대힘을 위하여 - 3월  file 바울 2018.04.07 649
183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2월  file 바울 2018.03.10 732
182 2018 Good to Great, 위대함을 위하여 - 1월  file 바울 2018.02.06 728
181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송년  file 바울 2017.12.26 842
» 2017년 나의 브랜드는 무엇인가 - 10월  file 바울 2017.12.09 79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 10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